안내전화: 1566 - 9852

신뢰로 소통하여 하나되는 병원


  각과의 전문의들이 유기적으로 결합해 정성어린 치료와 재활에 힘씁니다


위내시경 검사란?


가늘고 긴 관으로 된 내시경을 구강을 통해 삽입하여 식도로부터 위,십이지장을 관찰하면서 진단하는 검사 방법


위내시경 검사는 가늘고 긴 관으로 된 내시경을 구강을 통해 삽입하여 식도로부터 위,십이지장을 관찰하면서 진단하는 검사 방법입니다. 내시경 검사는 육안으로 직접 병변을 관찰하고, 필요한 경우에는 조직검사, 헬리코박터 감염의 진단을 위한 검사 등의 추가적인 검사를 할 수 있어 보다 정확한 진단이 가능하고 치료방법을 결정하는 데에도 큰 도움이 됩니다.




위내시경 검사는 왜 해야하나요?


위암은 우리나라에서 남성에서는 1위, 여성에서는 4위로 매우 흔하게 발생하는 암입니다


위암은 우리나라에서 남성에서는 1위, 여성에서는 4위로 매우 흔하게 발생하는 암입니다. 이렇게 많이 발생하는 위암을 진단하기 위한 가장 중요한 검사가 바로 위내시경입니다. 위암 이외에도 식도염, 식도암, 위십이지장염, 소화성 궤양, 위 용종, 위 점막하종양 등의 여러가지 상부 위장관 질환들을 진단하기 위해서는 위내시경 검사가 반드시 필요합니다.



위내시경 검사 대상자

- 상복부 통증

- 식도 역류 증상 : 위산이나 담즙 등이 식도로 역류하여 속쓰림 등의 통증을 나타내는 질환

- 연하곤란 및 연하통 : 음식을 삼킬 때 잘 내려가지 않거나 통증을 느끼는 질환

- 위암의 선별감사 : 건강한 상태와 질병이 있는 상태를 구별하는 검사법으로 이 선별검사에서 양성이 나오면 의심되는 질환의 확진 검사를 실시하게 됩니다. 즉, 질병에 대한 확진 검사는 아닙니다.

- 위장관 출혈

- 가족성 선종성 용종증 : 유전적 질환으로 장에 수많은 용종이 생겨서 대장암으로 진행하는 질환

- 방사선 검사로 나타난 병변의 확인

- 조직이나 장액의 채취

- 부식성 물질 섭취 후 급성 손상의 정도 파악

- 추적이 필요한 병변의 내시경 관찰

- 상부위장관 병변을 동반할 수 있는 타 장기 질환

- 기타 상부위장관 질환이 의심되는 경우


위내시경 검사는 어떻게 하나요

검사 준비가 완료되면 검사대에 누운 뒤 환자의 입에 마우스피스를 물린 후 내시경을 구강으로 삽입합니다. 내시경이 목을 통과해 식도, 위, 십이지장까지 들어가면서 직접 눈으로 내부를 관찰하게 됩니다. 검사 도중 발견된 병변에 대해 조직검사를 시행하거나 특수 염색용 색소를 살포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검사하는 데 소요되는 시간은 약 10-15분이지만, 환자의 상태에 따라 달라지는 경우가 많습니다.




위내시경 검사과정





위내시경 조직검사





위내시경 검사 시 주의해야할 것이 있나요?


위내용물이 남아있으면 검사를 할 수 없으므로 10시간 이상의 금식이 필요


위내용물이 남아있으면 검사를 할 수 없으므로 10시간 이상의 금식이 필요합니다. 자세한 금식 방법은 환자 상태나 기저 질환, 복용 약물에 따라 달라질 수 있으므로 의료진과 미리 상의가 필요합니다. 수면 내시경 검사를 받을 때는 운전하면 안되고 보호자가 동반해야 합니다.



대장내시경 검사란 ?

항문을 통해 내시경을 삽입하여 항문과 직장 및 대장의 내부를 관찰하는 검사 대장내시경 검사는 항문을 통해 내시경을 삽입하여 항문과 직장 및 대장의 내부를 관찰하는 검사입니다. 이상 소견이 발견되면 조직검사를 시행하고, 용종은 제거 할 수도 있어서 대장 질환 진단 및 치료에 있어서 가장 기본적이고 중요한 검사입니다.



대장내시경 검사는 왜 해야하나요?


식생활의 서구화로 인해 최근 국내의 대장암 발병률이 상승하고 있습니다.


식생활의 서구화로 인해 최근 국내의 대장암 발병률이 상승하고 있습니다. 혈변이나 항문 출혈, 만성 복통, 대변 습관의 변화 등이 있는 경우 대장암이나 대장암의 선행 병변인 용종(폴립)의 진단 및 제거를 위해 반드시 검사가 필요합니다. 무증상이라고 하더라도 50세 이상의 성인에서는 선별 목적으로, 이전에 대장암이나 용종을 치료 받으신 경우에는 감시 목적으로 대장내시경 검사가 필요합니다. 또한 최근들어 발생이 증가하고 있는 크론병이나 염증성 장질환 같은 만성 염증성 장질환의 진단을 위해서도 대장내시경이 필요합니다.



대장내시경 검사를 받으려면 장정결제를 꼭 먹어야 하나요?


대장 내부가 깨끗해야 정확한 검사를 편하게 받을 수 있습니다. 장청결이 잘 되지 않으면 용종이나 암 등의 대장 질환이 간과 될 수 있습니다 과거에는 아주 많은 양의 정청결제를 복용해야하는 불편감 때문에 검사를 거부하는 경우도 있었습니다만 현재는 복용량을 줄이고 맛을 개선하여 환자 편의를 증대시킨 장정결제가 사용되고 있으므로 걱정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검사 3-5일전부터 섭취를 피해야할 음식들이 잇으므로 의료진의 안내를 받으시면 됩니다.


대장내시경 검사는 어떻게 하나요?

검사 3-5일 전부터 식이 조절이 필요합니다. 검사 전 장정결제를 복용하고 병원에 내원하여 검사를 시행합니다. 편안한 검사를 위해 검사 전 진통제와 수면유도제를 맞고 검사를 시작합니다. 약 1m 50cm길이의 내시경을 항문을 통해 삽입하여 대장이 시작하는 곳까지 진행한 후 내시경을 회수하면서 관찰 및 시술이 이루어집니다. 검사 시간은 개인마다 다르지만 대략적으로 30분 정도 소요됩니다. 검사 중 용종(폴립)이 발견되면 진단과 치료의 목적으로 제거하게 됩니다. 대장내시경 검사를 받으려면 장정결제를 꼭 먹어야 하나요?



검사 전 식사관련 주의사항






[출처 : 국가건강정보포털]